질염



질염이란

질 내 정상적으로 존재하는 세균인 락토바실리(lactobacilli)가 없어지고, 다양한 혐기성 세균이 증식하면서 발생하는 질 내 감염증입니다. 혐기성 세균은 전체 세균의 약 1%를 차지하지만, 세균성 질염에 걸린 경우에는 이 농도가 약 100~1000배 정도 증가하며 정상 유산균이 없어지게 됩니다. 대부분 젊은 가임기 여성에서 흔히 발생하지만 청소년기가 폐경기 전후의 여성에서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원인

명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유산균이 살 수 있는 질 내 산성 환경이 없어지면서 발생합니다. 잦은 성교, 질 깊숙한 곳까지 물로 씻어내는 뒷물(hip bath), 자궁경부가 헐어서 생기는 과다한 점액분비, 꽉 끼는 속옷과 청바지, 항생제 과다 복용 등이 원인으로 추정됩니다. 유산균은 한 번 없어지면 다시 서식하는 것이 어렵기 때문에 한 번 발생하면 자주 재발됩니다. 

 


증상

일반적으로 냉이 많아지고 냄새가 나거나, 냉의 색깔이 변하고 끈적끈적해집니다. 가렵거나 타는 듯한 감각을 느끼게 됩니다. 특히 생리 전후 또는 성관계 후에 증상이 심해지고, 증상이 전혀 없는 경우도 있습니다. 

 


진단

외래에서 질 분비물을 채취하여 현미경으로 관찰하면 솜 같은 흰색 분비물 대신 회색의 분비물이 질벽(vaginal wall)을 전체적으로 덮고 있는 것이 확인됩니다. 또한 세균성 질염에서 특징적으로 나타나는 단서 세포(clue cell)도 관찰됩니다.

 


치료

질 내에 정상적으로 존재하는 락토바실리는 죽이지 않으면서, 세균성 질염의 원인균인 혐기성 세균에 대해서만 효과를 나타내는 항생제 치료를 시행합니다. 복용 방법과 기관은 전문의 상담을 통해 결정합니다.



 

QUICK


TOP